#읽기 《리페어 컬처》 (1)

서울외계인 뉴스레터 57호

2021.06.04 | 조회 481 |
5
|

서울외계인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전했습니다. seoulalien.substack.com)

소비에서 큰 즐거움을 느끼면서도 마음 한편에서는 죄책감이 느껴지는 게 사실이야. 이제 리사이클링, 업사이클링에서 더 나아가 프리사이클링(pre-cycling)이란 말까지 나왔어. ‘사전재활용’이란 의미로, “물건을 구매하기 전부터 미리 환경을 생각해 폐기물을 최대한 줄일 수 있는 소비를 하는 것”을 말한다고 해.

이 영역에 대해 더 알고 싶게 만든 건 대표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브랜드이기도 한 파타고니아의 ‘원웨어’(Worn Wear) 캠페인이었어. 이 회사의 창업자는 환경에 대해 진심인 것이 느껴졌으니까. 다행인 건 요즘 ‘MZ세대’들이 친환경적인 소비에 큰 가치를 두고 있다는 거야. 그런 맥락 속에서 《리페어 컬처》라는 책을 알게 돼서 읽어보려고 해.

볼프강 M. 헤클, 《리페어 컬처: 쓰고 버리는 시대, 잃어버린 것들을 회복하는 삶》, 2021. 
Wolfgang M. Heckl, Die Kultur der Reparatur, 2013.

목차

  • 리페어 컬처를 옹호하며
  • 수리·수선, 자연의 플랜
  • 우리가 잃어버린 것들
  • 쓰고 버리는 사회를 해부한다
  • 세상이 그대 손안에 있다
  • 수리·수선을 하면 어떤 보상이 뒤따르는가
  • 성장의 쳇바퀴에서 벗어나는 길
  • 2040년 우리는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
  • 옮긴이의 말

 

다가올 뉴스레터가 궁금하신가요?

지금 구독해서 새로운 레터를 받아보세요

✉️

이번 뉴스레터 어떠셨나요?

서울외계인 님에게 ☕️ 커피와 ✉️ 쪽지를 보내보세요!

댓글 5개

의견을 남겨주세요

확인
  • 삶이란먼산

    0
    about 1 year 전

    마구 더럽히다가 곧 뒈지는 존재...

    ㄴ 답글 (2)
  • 골룸

    0
    about 1 year 전

    2040년 우리는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 나는? 왠지 삶이 얼마 안남은 느낌이다.

    ㄴ 답글 (1)

© 2022 서울외계인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전했습니다. seoulalien.substack.com)

 에서 나만의 뉴스레터 시작하기

자주 묻는 질문 / 문의하기

사업자정보 보기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