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
TMI.FM 카테고리 및 활용 가이드

차우진의 TMI.FM

dj@tmi.fm

Tomorrow of the Music Industry

뉴스레터

480

구독자

6.08K

차우진의 TMI.FM

over 1 year 전

99%의 콘텐츠 무료화와 10만원의 월 멤버십

※ 구독료의 '비약적인 인상' 이에 대해 정말로 많은 고민을 했습니다. 월 1만원에서 월 10만원으로 높이는 인상 폭은 제게도 매우 큰 실험이자 도전입니다. 다만, 오래 전부터 저는 앞으로의 콘텐츠 비즈니스는 콘텐츠의 퀄리티에 좌우되지 않으리라고 생각했습니다. 콘텐츠의 생산 비용이 점점 낮아지기 때문입니다. 무엇보다 소셜 미디어 플랫폼이 크리에이터 툴로 바뀌면서 사용자가 생산자로 전환되는 변화는 매우 빠르게 진행될 거라 생각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 등은 이미 크리에이터 경제의 변화를 주도하기 위해 가치있는 콘텐츠를 생산하는 신인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고 육성하고 있습니다. 새롭게 등장한 스타트업이나 플랫폼 사업자들 또한 더 좁은 분야, 더 전문적인 분야에서 신생 크리에이터들을 발굴하는데 힘을 쏟고 있습니다. 여기에 번역 기술의 발달은 언어의 진입장벽 마저 허물고 있습니다. 이 속도는 앞으로 더 빨라질 것입니다. 크리에이터 경제는 거역할 수 없는 흐름이 될 것입니다. 그렇다면 저는 끊임없이 좋은 퀄리티의 콘텐츠를 생산하는 것이 아니라 완전히 다른 방식으로 전세계의 크리에이터들과 공존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들과 경쟁하는 것이 아닙니다) 특히 텍스트 기반의 콘텐츠를 생산하는 입장에서는 더욱 그렇습니다. 이런 맥락에서 구독료의 '비약적인 인상'과 '99%의 콘텐츠 무료화'를 고민했습니다. 저는 평론가, 사업가, 연구자, 컨설턴트 혹은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불리지만, 저의 비전이 콘텐츠의 대량 판매에 있지는 않습니다. 그건 지난 20여 년 간 여러 매체를 통해 해왔던 일입니다. 그 과정에서 약간의 명성과 신뢰를 얻었지만, 그걸 통해 지속가능한 수익과 개인의 성장을 기대하는 것은 기존 통념에서 크게 벗어나는 일은 아닙니다. 어쩌면 제 콘텐츠를 언론사에 제공하느냐 개인에게 제공하느냐로, 단지 그 대상만 달라지는 일로 볼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앞서 언급한 이유로, 콘텐츠의 시장을 놓고 벌이는 게임은 대기업과 스타트업, 플랫폼과 미디어의 경계 없이 앞으로는 더욱 치열해질 것입니다. 이런 구조에서 저는 서핑을 하듯 이쪽과 저쪽을 오갈 수도 있겠지만, 그와 동시에 이 파도에서 벗어나고 싶기도 합니다. 저의 생각과 결과물, 다시말해 존재에 대한 오너십을 지키는 가장 좋은 방법은 다른 게임을 시작하는 일입니다. 이런 시도가 앞으로 저의 커리어에 어떻게 작용할지 잘 모르겠지만, 일단 시작해보기로 했습니다. 이 프로젝트가 실패해도 저는 거기서 무엇이든 배우게 될 것입니다. 그 내용 또한 다양한 방식으로 공유하겠습니다. ※ 99%의 무료 콘텐츠 안내 : 무료 콘텐츠는 주로 글로벌 시장에 대한 서머리가 됩니다. [차우진의 TMI.FM]에 올라오는 거의 대부분의 콘텐츠가 무료로 퍼블리싱됩니다. 요약 버전과 인사이트를 1주일에 2~3회 공유합니다. ☕커피브리핑_웹3: 주로 북미 지역의 웹3, 음악, 미디어 산업 트렌드를 다룹니다. 매회 4~6개의 기사 서머리와 인사이트를 공유합니다. ☕커피브리핑_아시아: 주로 아시안 아메리칸 시장/커뮤니티 및 중국과 동남아시아의 미디어 산업과 세대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피브리핑_라틴: 라틴 문화권(라틴 유럽 및 남아메리카 등)의 미디어 산업과 세대 문화에 대한 기사와 인사이트를 공유합니다. 👩‍💻칼럼: 콘텐츠 전략, 팬덤의 이해, 콘텐츠 리뷰, 비즈니스적 경험 등을 통해서 얻게 되는 저만의 인사이트를 공유합니다. 📻비정기 외부 칼럼: 1) 콘서트의 미래: BTS의 월드 투어, 에이티즈의 월드 투어 등을 연출한 서동현 PD가 '콘서트의 미래'에 대한 정보를 공유합니다. 2) 크리에이터의 정신건강: 글로벌 미디어의 저널리스트이자 아티스트인 윌리엄이 '크리에이터의 정신건강' 등을 주제로 최신 자료를 공유합니다. ※ 1%의 유료 콘텐츠 안내 : 유료 멤버십은 매주 월요일 밤 10~12시에 진행되는 '오픈 토크'와 월 1~2회 제공되는 전문가 칼럼으로 구성됩니다. 🚀오픈 토크: 매주 월요일 밤, 10~12시에 구글밋으로 최근 산업 동향 및 업계 트렌드 등에 대해 대화합니다. 추후에는 외부 필자 및 업계 관계자 등을 초대해 주제별 Q&A로 구성할 생각입니다. 🍹전문가 칼럼: 미국과 일본, 중국 등 주요 글로벌 시장에 대한 칼럼을 공유합니다. 1) 미국 콘텐츠: 한국에서 10여 년 간 음악/영화기자로 일하다가 뉴욕으로 이주해 다시 10여 년을 콘텐츠 전문가로 일해 온 홍수경 에디터가 미국의 OTT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이슈를 소개합니다. 2) 일본 콘텐츠: 지난 10여 년 간 네이버, 카카오에서 콘텐츠 비즈니스를 고민해 온 미호 에디터가 일본 콘텐츠 업계에서 레퍼런스와 인사이트를 찾습니다. 3) 중국 콘텐츠: 중국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트렌드를 공유합니다. 필자 및 내용은 추후 공개됩니다. 4) 그외 지역: 남미와 동남아시아에 대한 전문가 칼럼을 추가할 예정입니다. 연말 쯤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 오픈 토크 안내 : '오픈 토크'는 시즌제로 10주간 진행됩니다. 멤버십 웰컴레터를 통해 참석 가능한 구글밋 url을 공유드리고 있습니다. (이번 시즌은 9월 5일(월)부터 11월 7일(월)까지 진행 중입니다) 참여 가이드는 다음과 같습니다. * 입장과 퇴장이 자유롭습니다. 진행 중 아무 때나 접속하셔도 괜찮습니다. * 자기 소개는 생략합니다. (단, 프로필에는 구독자 이름을 적어주세요) * 프로필에 SNS 계정을 공유하시면 네트워킹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카메라는 되도록 켜두시길 권장합니다. * 하고 싶은 말이 있으면 자유롭게 얘기하시면 됩니다. * 커피, 음료, 음주, 야식 등등과 함께 하셔도 좋습니다. * 단 1명이 참석하더라도 진행합니다. * '오픈 토크'의 정원은 150명입니다.

댓글

의견을 남겨주세요

확인
의견이 있으신가요? 제일 먼저 댓글을 달아보세요 !
🤔

© 2024 차우진의 TMI.FM

Tomorrow of the Music Industry

뉴스레터 문의 : dj@tmi.fm

자주 묻는 질문 오류 및 기능 관련 제보

서비스 이용 문의admin@team.maily.so

메일리 (대표자: 이한결) | 사업자번호: 717-47-00705 |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53길 8, 8층 11-7호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정기결제 이용약관 | 070-8027-2840